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위한 스마트 지킴이 이용자 단말기 및 통신료 지원

울산시 거주 발달장애인 대상 총 56대 보급

지피에스(GPS) 단말기와 2년 간 통신료 전액 지원

손광식 기자

작성 2020.09.15 13:04 수정 2020.09.15 20:31

울산시는 울산광역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센터장 김민경, 이하 울산발달센터)가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지피에스(GPS) 보급 사업에 참여할 이용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울산시에 거주하는 발달(지적/자폐성)장애인을 대상으로 지피에스(GPS) 단말기 총 56대를 보급하고, 2년간 통신료를 지원하게 된다. 에스케이(SK)텔레콤‘스마트 지킴이’는 손목시계 타입으로 착용과 휴대가 편리하고 보호자가 별도의 열쇠(Key)를 사용해 탈착하기 때문에 임의 분리할 수 없도록 설계되어 있다.

특히 모바일 앱을 통해 착용자의 위치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안심지역을 설정할 경우 이탈 시 알림 전송도 가능하다.

신청은 오는 25일(금)까지 가능하며, 울산광역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 누리집(www.broso.or.kr/ulsan)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팩스(052-710-3149) 또는 전자우편, 방문 접수하면 된다. 그 외 자세한 사항은 울산발달센터 권익옹호팀(052-710-3157), 운영지원팀(070-7549-3159)으로 문의하면 된다.

목표시스템 및 서비스구성도


  울산시는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지피에스(GPS) 스마트 지킴이를 보급하여 실종 발달장애인의 조속한 발견과 복귀를 도모하여 발달장애인의 보호와 안전한 삶 지향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울산발달센터는 ‘발달장애인 권리보장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울산 내 발달장애인 5,000여 명에 대해 생애주기별 욕구에 맞춘 개인별지원계획 수립, 정보제공, 서비스 연계, 부모교육지원사업, 주간활동서비스 지원 등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어 발달장애인의 권리구제를 위한 사법절차 지원과 공공후견지원 등의 권익옹호 업무를 수행한다.

RSS피드 기사제공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 등록기자: 손광식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